메뉴 건너뛰기

잡설 게시판

제3자가 되면 보이는 것들

파이팅건맨 2015.08.20 13:29 조회 수 : 276

새로 산 옷과 신발, 전에 착용해 보지 않았던 악세서리 그리고 머리 스타일을 하고 누군가를 만났습니다.
헌데, 상대방이 '누가 요즘 그런 머리를 하냐?', '옷이 그게 뭐야?', '싸구려처럼 보인다' 라고 얘기를 합니다.
공을 들여 치장했던 기운과 기분좋게 가졌던 자신감등은 한순간에 날아가게 됩니다.

(벗고 온게 아니라면)최소한의 요소들을 모두 갖췄음에도 불구하고 상처받을 수 있습니다.

상대방이 공을 들인부분에 대해서는 보지 않고- 먼저 보이는 흠을 곧바로 지적했을 때 일어날 수 있는 일이라 생각합니다.

지시했던 업무처럼 말이지요.

누군가가 얘기를 해 주거나 짚어주지 않으면 평생동안 구린 패션 스타일을 추구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가치관이나 철학등이 무심결에 반영되기에 본인 스스로는 절대 알아챌수 없는 부분이겠지요.

그렇기에 그것은 제3자만이 짚을 수 있습니다.

누군가에게 무엇을 지시했거나 부탁한 것의 결과물은 그런 부분들을 상당히 많이 가지고 있을 겁니다.
깜빡해서 놓쳤거나, 본인의 가치관 수준에서 당연하기에 놓치고 있는 부분들을 말입니다.

지시를 부탁처럼, 그리고 정확한 이해 전달을 위한 '여유'를 갖추어 진행한다면- 두번, 세번 요청할 일이 없고 마음 상할 일도 없을테니-
훨씬 효율적이지 않을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횡설수설... 파이팅건맨 1999.09.11 5285
공지 음, 네트웍 셤 망쳤당... .^.^; [1] 파이팅건맨 1999.10.16 4386
공지 이상한 나라의 대답 파이팅건맨 2012.04.20 4346
351 맥북프로의 터치바에서 시리 버튼 없애기 파이팅건맨 2018.11.12 348
350 선잠... 파이팅건맨 2017.12.27 251
349 배운것들, 배우지 않을 것들... 파이팅건맨 2017.09.14 375
348 [땅속망상] 넘어지다 파이팅건맨 2016.07.05 500
347 [땅속망상] 질서 기동반 파이팅건맨 2016.07.05 2136
346 가사와 멜로디 파이팅건맨 2016.07.05 2647
345 [땅속망상] 분당선신분당선 파이팅건맨 2016.05.30 1816
344 [땅속망상] 체력 파이팅건맨 2016.04.25 633
343 [땅속망상] 관찰의 장소 파이팅건맨 2016.04.02 297
342 [땅속망상] 목요일 파이팅건맨 2016.03.28 411
341 [땅속망상] 지하철의 비지니스 석 파이팅건맨 2016.03.26 311
340 [땅속망상] 뒷간 파이팅건맨 2016.03.26 208
339 [땅속망상] 배려석 파이팅건맨 2016.03.26 213
338 [땅속망상] 어색한 지하철 파이팅건맨 2016.03.26 171
337 꿈꾸는 자를 비웃기 전에... 파이팅건맨 2016.03.12 294
336 고딩때 작곡했던 곡을 공개했습니다 파이팅건맨 2015.10.27 246
335 페북 친구의 게시물 법칙? 파이팅건맨 2015.10.23 550
334 운전중 내가 편하면 남이 불편한 것들 [2] 파이팅건맨 2015.10.17 773
» 제3자가 되면 보이는 것들 파이팅건맨 2015.08.20 276
332 ㅎㄷㄷ 너무 오랫동안 조용해서... 파이팅건맨 2015.03.03 89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