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잡설 게시판

나만의 비행체를 가지고 놀자...

파이팅건맨 2014.02.05 11:50 조회 수 : 2189

오랜동안 눈여겨 보던 쿼트콥터가 일반인의 장난감 수준으로 진화되었습니다.

머지 않아 '수호천사'처럼 나만의 보디가드가 되는 신변안전 및 보안의 용도로 일상에 스며들 날도 머지 않은 것 같습니다.


아래의 AR Drone 제품은 그간 실시간 촬영장비가 고가라서 또 제어 방법의 제한적인 '확장성'이 아쉬웠던 기존 쿼드(멀티)콥터들의 단점을 보완한 제품입니다.

즉, 카메라로 촬영되는 화면을 스마트폰에서 보며 실시간 제어가 가능하고-

Open된 스마트폰의 인터페이스를 통해 자신이 만든 앱에서 제어가 가능하여 확장성이 더해 졌습니다.

 

아래 동영상은 제품에 판매되고 있는 보조장치에 관한 설명입니다. GPS모듈인데요, 이로 인해 원하는 장소의 GPS정보 혹은 경로를 입력하면-

별도의 조종없이 해당 경로로 이동하거나 순회해서 오는 기능이 가능해 집니다. (재밌겠다...ㅎㅎㅎ)

 


다만, 규모와 무게 그리고 모터 성능의 한계로 강풍이 있을시 제어가 힘들어 보이며-

WIFI의 한계로 비행범위가 넓지 않다는 단점이 있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펌웨어를 수정하여 스마트폰이 아닌 좀 더 출력이 쎈 공유기에 연결시켜 그 비행범위를 넓히는 방법들이 아래와 같이 공유되어 있네요.

1.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cheon7886&logNo=130146665551

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횡설수설... 파이팅건맨 1999.09.11 5287
공지 음, 네트웍 셤 망쳤당... .^.^; [1] 파이팅건맨 1999.10.16 4470
공지 이상한 나라의 대답 파이팅건맨 2012.04.20 4346
331 상식의 수준에서... [1] 파이팅건맨 2014.04.20 947
330 고객의 요구에 대처하는 전문가의 자세 파이팅건맨 2014.04.18 222
329 전기에 감성을 더하다 - 종이 전기 회로 파이팅건맨 2014.02.28 1015
328 스마트폰을 이용해 만든 현미경 파이팅건맨 2014.02.06 727
» 나만의 비행체를 가지고 놀자... 파이팅건맨 2014.02.05 2189
326 왜 믿을 수 있나? 파이팅건맨 2013.06.29 1345
325 [펌] Business Roles and Designations - for a baby [1] 파이팅건맨 2013.05.24 3724
324 그때? 파이팅건맨 2013.05.04 2462
323 대장내시경에 임하는 자세 [1] 파이팅건맨 2013.03.27 1372
322 공돌이의 외과술이 필요한 때? 파이팅건맨 2013.02.15 319
321 여행의 색깔 파이팅건맨 2013.02.14 347
320 댓글로 달았다가 지운 글- 파이팅건맨 2012.12.26 549
319 무엇이 당신에게 옳다고 하는가? 파이팅건맨 2012.12.18 654
318 좀비와 나 파이팅건맨 2012.11.28 1196
317 인간은 누구나 달에 갈 준비를 하고 있었다. 파이팅건맨 2012.11.28 848
316 노래가사와 시 그리고 잡념의 사이 파이팅건맨 2012.11.07 1088
315 이젠 좀 나눠쓰고 같이 고민하자 파이팅건맨 2012.10.24 1013
314 설마 그럴리가 없어 파이팅건맨 2012.10.14 833
313 삼성이 놓치고 있는 것! 파이팅건맨 2012.08.24 1391
312 소프트웨어 위에 소프트웨어 파이팅건맨 2012.08.24 2142
위로